TOP
스킵 네비게이션
현재 위치
home > 국내상품 > ROCK > 플라스틱 피플(Plastic People) - 3집 SNAP
플라스틱 피플(Plastic People) - 3집 SNAP

플라스틱 피플(Plastic People) - 3집 SNAP

소비자 가격
12,900원
할인가격
10,300원
상품코드
808780202320
발매일
2009-07-22
미디어
CD
배송방법
CJ 대한통운
배송비
2,500원 (5만원이상 무료)
적립금
206원 (구매액의 2%)
수량

총 상품 금액

0

상품상세정보

detail prdoduct - 상품상세설명

01. 그늘에 서서
02. 우리들의 여름
03. 여기저기
04. 농담으로 충분한 하루
05. 고대하던 일요일
06. 커피와 담배
07. 구름게으름민요
08. 그래
09. 노래하는 달
10. 비상
11. 역사
12. 흑백사진 



우리네 일상의 순간을 포착하는 노래, 플라스틱 피플 3집 [Snap]

누구에게나 별다르지 않은 일상의 여러 순간들을 따스한 시선으로 스케치하는 포크록 밴드 플라스틱 피플이 2년여 만에 정규 3집 [Snap]으로 돌아왔다. 2006년 겨울 2집 [Folk, Ya!]를 발표함과 동시에 레이블 일렉트릭 뮤즈를 설립했던 플라스틱 피플의 김민규는 한동안 동료 아티스트의 앨범 프로듀싱에 전념했고, 덕분에(^^;;) 플라스틱 피플은 1년여의 휴식을 가졌다.

2002년 [안녕하세요, 카바레사운드입니다] 컴필레이션 앨범에 ‘She Said’로 참여하며 활동을 시작한 플라스틱 피플은 2002년 EP [Plastic People], 2003년 1집 [Songbags of the Plastic People], 2004년 EP [Travelling in the Blue], 2006년 2집 [Folk, Ya!]를 발표하며 ‘사거리의 연가’, ‘공항남녀’, ‘오후 3시’, ‘여백’, ‘뭐라 하기 어려운 커피맛’ 등의 포크록 넘버로 주목을 받았다. 

플라스틱 피플의 3집 [Snap]은 과거의 사진 한 장에서 출발했다. 손이 에이는 추운 겨울, 하얀 눈과 검은 숯가루가 지나치게 대비되던 숯공장 마을, 얼어 붙은 시냇가에서 귀가 빨개져라 노는 아이들, 그 순간 카메라에 포착된 숯검정 뭍은 아이들의 미소. 2008년 겨울 신곡들을 스케치하던 플라스틱 피플은 잊고 있던 스냅 사진 한 장을 기억해냈고, 이 흑백사진에 담겼던 다정하면서도 서늘했던 느낌을 단초로 3집 작업을 시작했다. 

굴소년단의 1집 [Tiger Soul] 녹음이 한창이던 2008년 겨울에 시작한 곡 작업은 해를 넘겨 마무리되었다. 지난 2집 이후 함께 연주해온 안재한(기타), 박태성(베이스), 윤주현(드럼)이 녹음 전반에 참여했고, 레이블 동료인 오르겔탄츠의 최승훈, 굴소년단의 김원구, 정신우, 호라 등이 도움을 주었다.

플라스틱 피플은 3집 [Snap]의 12곡 노래 속에 잃어버리고 나서야 깨닫게 되는 우리네 일상의 숱한 감정들을 담아내려 했다. 과거를 쉽게 잊는 도시의 풍경을 담은 ‘그늘에 서서’, 반복된 일상에서 잠시 벗어나고 싶은 소시민의 여행담 ‘여기저기’, 여름 해변가의 엉망진창 캠프송 ‘우리들의 여름’, 앨범 컨셉의 단초를 제공한 ‘흑백사진’ 등 플라스틱 피플은 우리들의 사계절을 스냅사진 찍듯 노래에 담았다. 

그리고 플라스틱 피플 특유의 동화적인 상상력이 담긴 ‘노래하는 달’, 아톰북의 sp가 선물한 목가적인 포크 넘버 ‘구름게으름민요’, EBS 유아 프로그램 [야무야무 참참]에 제공했던 연주곡을 팝 넘버로 재구성한 ‘여기저기’ 등 어쿠스틱한 넘버들과 ‘C86’ 시절의 인디-록큰롤을 오마주한 ‘농담으로 충분한 하루’, 70년대 싸이키델릭에 대한 애정을 중의적으로 표현한 ‘역사’, 일렉트릭 기타가 주도하는 슬로-코어 ‘흑백사진’ 등의 록킹한 넘버들이 함께 배치되어 있는 것은 이번 3집 [Snap]의 특징이기도 하다. 

쏜살같이 지나가는 시간 앞에 ‘지금 우리 괜찮은 건가’ 의심하며 흔들리는 마음, 플라스틱 피플은 그 마음에 공감을 표하며 노래한다, ‘흥청거리며 보낸 하루라도 좋아’라고.


Member
김민규 (기타, 보컬, 프로그래밍)
윤주미 (보컬, 키보드) 

Discography 
1st EP [Plastic People] (2002)
1집 [Songbags of the Plastic People] (2003)
2nd EP [Travelling in the Blue] (2004)
2집 [Folk, Ya] (2006)
3집 [Snap] (2009)

V.A [안녕하세요, 카바레사운드입니다] (2002) (“She Said”으로 참여)
V.A [클럽 빵 컴필레이션 2] (2003) (“야행”으로 참여)
V.A [Christmas Meets Cavare Sound] (2004) (“Christmas is All Around”로 참여)
V.A [클럽 빵 컴필레이션 3] (2007) (“Morning After”로 참여)

REVIEW

배송정보

  • - 배송 방법 : CJ대한통운택배
  • - 배송 지역 : 전국지역
  • - 배송 비용 : 2,500원 (주문금액 5만원 이상 무료)
  • - 배송 기간 : 2일 ~ 3일

고객님께서 주문하신 상품은 결제(입금) 확인후, 발송해 드립니다.
상품 종류에 따라 발송이 다소 지연될 수 있는 점 많은 양해바랍니다.


※ 저희 사이트는 "지관통"이 별도의 상품입니다.

※ 포스터가 제공되는 상품(포스터 아이콘)인 경우, 지관통과 상품을 장바구니 담아 주문하시면, 포스터를 지관통에 담아 발송해드립니다.

포장 사진 (포스터 증정 상품의 경우)

※ 위 사진은 샘플입니다. 상품 구성에 따라 다른 박스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ㄴ포스터는 둥글게 말아서 보내고 있습니다. 다만, 포스터가 너무 커서 접어 보내는 경우도 있습니다. (이런 경우, 상품 상세페이지에 표시)


포스터의 안전한 배송을 위해서라면, "지관통"을 주문해 주세요.
ㄴ지관통 1개에 최대 포스터 8장이 들어갑니다. 포스터 8장까지는 지관통 1개만 주문하시면 됩니다.


※ 배송 중 포스터의 손상에 대해서 뮤직코리아는 책임 지지 않습니다

상품결제정보

뮤직코리아는 (주)케이지이니시스(KG Inicis)를 결제대행사로 이용하고 있습니다.
ㄴ카드결제, 실시간계좌이체, 무통장입금(=가상계좌) 방법으로 결제가 가능합니다.

고액결제의 경우 안전을 위해 카드사에서 확인전화를 드릴 수도 있습니다.
ㄴ확인과정에서 도난 카드의 사용이나 타인 명의의 주문 등 정상적인 주문이 아니라고 판단될 경우, 임의로 주문을 보류 또는 취소할 수 있습니다.

무통장 입금(=가상계좌)은 상품 구매 대금을 인터넷뱅킹, 텔레뱅킹 또는 가까운 은행에서 입금하시면 됩니다.
ㄴ무통장 입금(=가상계좌)는 입금과 동시에 자동으로 확인됩니다. 따로 입금확인을 안 하셔도 됩니다.
ㄴ대금은 7일 이내로 입금하셔야 하며, 입금되지 않는 주문은 자동취소됩니다.

교환 및 반품정보

교환 및 반품이 가능한 경우:
- 상품을 공급 받으신 날로부터 7일 이내.
- 공급 받으신 상품이 표시된 내용과 다른 경우는 공급받은 날로부터 3월 이내, 또는 그 사실을 알게 된 날로부터 30일 이내.

교환 및 반품이 불가능한 경우:
- 고객님의 책임 있는 사유로 상품등이 멸실 또는 훼손된 경우. 단, 상품의 내용을 확인하기 위하여 포장 등을 훼손한 경우는 제외
- 포장을 개봉하였거나 포장이 훼손되어 상품가치가 상실된 경우.
- 고객님의 사용 또는 일부 소비에 의하여 상품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 시간의 경과로 재판매가 곤란할 정도로 상품등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 복제 가능한 상품 등의 포장을 훼손한 경우.

※ 고객님의 마음이 바뀌어 교환, 반품을 하실 경우 상품반송 비용은 고객님께서 부담하셔야 합니다. (색상 교환, 사이즈 교환 등 포함)

※ 기타 자세한 내용은 고객만족센터 또는 1:1 상담을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